연예

스칼렛 요한슨, 첫 음반 커버사진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로 데뷔하는 할리우드 스타 스칼렛 요한슨(Scarlett Johansson·23)의 첫 음반 표지 이미지가 공개됐다.

미국 연예전문지 ‘피플’은 4일(현지시간) 인터넷판을 통해 다음달 20일 발매 예정인 ‘가수’ 스칼렛 요한슨의 데뷔 음반 표지를 게재했다.

표지에는 ‘잠자는 숲속의 공주’를 연상시키는 스칼렛 요한슨 사진에 수록곡에서 딴 음반 제목 ‘Anywhere I Lay My Head’가 쓰여있다. 사진 속에서 누워있는 요한슨은 음반 제목을 형상화한 것.

이번 음반에는 ‘Anywhere I Lay My Head’를 비롯해 톰 웨이츠의 노래 10곡이 요한슨의 목소리로 리메이크되어 수록되며 새로 작곡된 노래도 한 곡 실린다. 또 영국 가수 데이비드 보위, 밴드 ‘셀러브레이션’, 기타리스트 닉 지너 등 유명 뮤지션들이 작업에 참여했다.

지난 2월 12일(현지시간) 열린 기자회견에서 요한슨은 “공연에 대한 구체적인 계획은 확정되지 않았지만 언젠가 모두 함께 부를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기를 바란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스칼렛 요한슨은 가수 뿐 아니라 12명의 감독이 공동으로 작업하는 옴니버스 영화 ‘뉴욕, 아이러브 유’를 통해 감독으로도 데뷔할 예정이다.

사진=people.com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기자 voicechord@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