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노래하는 고양이 밴드 日가요 방송 출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출연료는 생선!

지난해 12월 캐롤음반을 내 주목을 받았던 ‘노래하는 고양이’들이 일본의 유명 가요프로그램에 출연할 것으로 알려져 벌써부터 화제다.

‘징글벨’등 캐롤송를 불러 인기를 끈 5마리의 고양이 그룹 무사시즈(MUSASHI’S)가 오는 24일 인기그룹 SMAP의 나카히 마사히로(中居正広)가 진행하는 ‘우따방’(うたばん)에 나오기로 한 것.

특히 이날 일본의 유명가수 야마다 유우(山田 優)와 모닝구 무스메도 출연자로 나와 이들 못지 않은 뛰어난 쇼맨십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처럼 고양이들이 가요 프로그램에 나와 노래를 부르는 것은 일본방송사상 최초의 일로 무사시즈는 노래 ‘반딧불의 빛’(ほたるの光)과 지난 7일 입학시즌에 맞춰 발표한 곡 ‘1학년이 되면’(一年生になったら)을 선보일 계획이다.

그러나 이날 고양이들이 라이브나 립싱크 중 어떤 형식으로 노래를 부를지에 대해서는 아직 확인된 바 없으며 출연료는 품질좋은 다랑어를 받는다.

아울러 지난 3월 나카타니 미키 등 유명 배우들이 소속돼 있는 일본 연예기획사 스타더즈 프로덕션과의 전속계약을 맺어 향후 반응이 좋을 경우 다랑어 한 마리로 시작된 몸값도 치솟을 전망이다.



한편 지난해 유튜브에 올라왔던 무사시즈의 징글벨 동영상은 일본은 물론 독일·인도 등지에서도 큰 화제를 불러일으키며 조회수 120만 건 이상을 기록해 유튜브가 선정한 2007년 베스트 비디오상에 뽑히기도 했다.

무사시즈의 쇼는 오는 24일 저녁 8시에 TBS(도쿄방송)채널을 통해 방송된다.

사진=오리콘 홈페이지

서울신문 나우뉴스 주미옥 기자 toyob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