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英네티즌이 패러디한 박지성 사진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국 네티즌들이 직접 제작한 것으로 보이는 ‘박지성 패러디 사진’들이 화제가 되고 있다.

영국 유력 일간지 ‘가디언’의 인터넷 판에는 박지성의 패러디 사진이 올라와 팬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주고 있다.

사진은 전력질주하는 박지성과 티셔츠를 팔고있는 박지성 등 다양한 모습을 담고 있다.

어떤 네티즌은 유명 밴드 ‘오아시스’의 한 멤버 사진을 박지성으로 합성한 뒤 “박지성의 머리스타일은 오아시스의 멤버가 되기에 충분하다.”는 사진 설명을 달았다.

이 같은 패러디 사진의 인기는 박지성에 대한 영국의 관심을 뜻하는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한편 박지성은 지난 24일 스페인 바로셀로나에서 열린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4강 1차전 경기를 무난하게 마쳤으며 26일 오후 8시4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퍼드브리지에서 첼시와 2007-2008 프리미어리그 36라운드 원정경기를 치른다.

다음은 영국 네티즌들이 올린 박지성 패러디 사진.



▲아시아 축구연맹에 소속된 마크 보이드 선수가 “그녀는 절대 마트에서 옷을 팔 수 없을 것이다. 왜냐하면 아시아에 티셔츠를 파는 능력은 박지성이 최고이기 때문”, “퍼거슨 감독은 아시아에서 더 많은 티셔츠를 팔기 위해 박지성을 고용했다.” 며 비꼬았던 것을 패러디한 사진.



▲(사진 왼쪽)켈틱의 제이미 스미스가 “그는 오래 버틴다. 정말 오래 버틴다.”며 박지성의 ‘오래가는’ 체력을 칭찬한 것을 패러디한 사진

(사진 오른쪽)박지성과 절친한 것으로 알려진 파트릭스 에브라(Patrice Evra)와의 우정을 표현한 사진. 사진은 청룽(成龍·성룡)과 크리스 터커(Chris Tucker)가 환상의 콤비로 출연했던 영화 ‘러시아워’의 포스터를 패러디 했다.



사진=가디언 인터넷판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