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프리즌 브레이크4, 새 주요인물 추가 예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인기 미국 드라마 ‘프리즌 브레이크’의 네 번째 시즌에 새로운 두 캐릭터가 추가로 투입된다.

미국 방송계의 소식통으로 꼽히는 ‘TV가이드’ 기자 마이클 오시엘로(Michael Ausiello)는 “지난 주말 프리즌 브레이크 시즌4부터 새롭게 등장하는 주요 캐릭터가 두명 있다.”고 밝혔다.

알려진대로 프리즌 브레이크 시즌4의 주된 내용은 주인공 마이클 스코필드와 의문의 집단 ‘더 컴퍼니’ 간의 본격적인 대결을 그리고 있다. 이같은 설정에서 마이클 편에는 FBI 출신의 ‘던’(Don)이라는 인물이, 더 컴퍼니 측에는 ‘펜랍’(Penrab)이라는 암살자가 대결구도를 더욱 확실하게 그려내기 위해 추가될 예정이다.

오시엘로 기자는 “프리즌 브레이크의 등장인물들이 대부분 그렇듯 이번 새로운 캐릭터들도 단순히 선·악으로 나눌 수는 없는 복잡한 성격일 것”이라고 전했다. 이들 새로운 등장인물들을 누가 연기할 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지난 시즌에서 죽은 것으로 처리됐던 사라 텐크레디의 복귀와 새로운 캐릭터들의 추가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프리즌 브레이크 시즌4는 오는 5월부터 촬영이 시작된다. 촬영은 로스앤젤레스에서 진행되며 올 가을 방영 예정이다.



한편 프리즌 브레이크 시즌3은 할리우드 작가 파업의 영향으로 불규칙하게 방송을 이어가다가 13화를 끝으로 많은 의문점을 남긴 채 갑작스럽게 막을 내렸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기자 voicechord@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