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로봇 아시모, 오케스트라 지휘자 데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혼다의 유명 로봇 아시모(Asimo)가 지난 13일 디트로이트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젊은이를 위한 특별 공연 지휘자로 나섰다. 이번 공연은 일본의 세계적인 첼리스트 요요마가 함께 협연했다.

아시모는 13일 저녁 오케스트라의 ‘Impossible Dream’(뮤지컬 ‘맨 오브 라 만차’ 삽입곡) 이라는 곡을 지휘해 큰 박수갈채를 받았다.



지난 2000년 일본 자동차 회사 혼다에 의해 제작된 아시모는 세계에서 가장 똑똑한 휴머노이드다. 2004년과 2005년 두 차례에 걸쳐 업그레이드된 아시모는 사람이 천천히 뛰는 수준인 시속 6㎞로 달릴 수 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명 리 미주 통신원 starlee07@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