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김희철ㆍ강인 “우리로 인해 뮤지컬 인기 끌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슈퍼주니어의 멤버 김희철과 강인이 ‘제나두’로 뮤지컬 배우로의 변신을 시도한다.

김희철과 강인은 SM 엔터테인먼트의 계열사인 뮤지컬 종합 엔터테인먼트 회사 SM 아트컴퍼니의 첫 작품인 뮤지컬 ‘제나두’에 최성원과 함께 주인공 소니 역에 캐스팅 됐다.

28일 오후 2시 서울 프라자호텔에서 진행된 SM 아트컴퍼니 출범식 및 ‘제나두’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김희철은 “강인과 나로 인해 젊은이들에게 더 많은 관심을 받게 될 것 같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이어 강인은 “많은 사람 앞에 노래하는 것이 떨리지는 않았는데 이 자리는 긴장된다.”며 “뮤지컬로서는 첫 시작인 만큼 더욱 열심히 하겠다. 앞으로 채찍보다는 당근을 부탁한다.”고 전했다.



한편 뮤지컬 ‘제나두’는 1980년 진 캐릴과 올리비아 뉴튼 존이 출연했던 영화를 2007년 브로드웨이 뮤지컬로 새롭게 탄생시킨 작품으로 현재 미국 브로드웨이 헬런 헤이즈 극장에서 인기리에 공연 중인 화제작이다.

서울신문 NTN 서미연 기자 / 사진 = 조민우 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