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원더걸스 신곡 ‘소핫’ 벌써 동남아 상륙?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원더걸스의 ‘소핫’(So hot)이 벌써 필리핀에?

컴백 무대를 앞두고 있는 원더걸스의 신곡 ‘소핫’이 해외에서 벌써부터 화제가 되고 있다.

필리핀 최대 뉴스사이트 ‘인콰이어러’(inquirer.net)는 ‘인터넷으로 볼 수 있는 화려한 소녀들’이라는 제목으로 ‘유튜브’에서 인기있는 여성 그룹들의 뮤직비디오들을 소개했다.

이 기사에서 원더걸스의 ‘소핫’은 ‘푸시캣돌스’(Pussycat Dolls)의 ‘When I Grow Up’, 걸리셔스(Girlicious)의 ‘Like Me’ 등과 함께 주목받는 뮤직비디오로 꼽혔다.

사이트는 ‘소핫’에 대해 “그녀들을 알린 ‘텔미’를 잇는 후속작”이라며 “섹시한 사운드에 귀여운 동작이 한국 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팬들의 눈길을 끈다.”고 평가했다.

한편 원더걸스의 ‘소핫’은 지난 22일 전격 공개된 뒤 각종 온라인 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며 국내에서도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일부 네티즌들은 ‘유리스믹스’(Eurythmics)의 ‘스윗 드림즈’(Sweet dreams)와 전주 부분과 진행이 비슷하다며 샘플링 의혹 제기하기도 했지만 소속사인 JYP엔터테인먼트는 “유사점이 거의 없다.”며 이같은 주장을 전면 부정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기자 voicechord@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