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쥬얼리 서인영, 성대이상으로 오늘 병원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여성 4인조 그룹 쥬얼리 멤버 서인영의 건강에 적신호가 켜졌다.

서인영은 지난달 31일 오후 생방송으로 진행된 MBC ‘쇼!음악중심’ 이후 목소리가 나오지 않는 등 성대 이상을 호소한 것.

쥬얼리 소속사 스타제국의 관계자는 “서인영이 31일 방송 후 성대 이상을 느껴 관계자들에게 연락을 취했다.”며 “바로 병원으로 이동하려 했지만 다음 스케줄을 빠질 수 없어 계획한 무대는 모두 마무리 한 후에 진료를 받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서인영은 지난해 솔로 활동 당시 비염 등 잦은 기관지 질환으로 활동에 큰 어려움을 겪은바 있다.



지난달 31일, 1일 예정된 스케줄 3개씩을 모두 소화한 서인영은 오늘 중 병원을 찾을 예정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몰려드는 스케줄로 인해 건강관리를 못한 소속사 측 책임이 크다.”며 “진단을 받은 후에 후속 조치를 취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신문NTN 김경민 기자 star@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