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김종훈 “미측과 추가협상할 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종훈 통상교섭본부장이 13일 미국을 직접 방문해 美쇠고기 수입과 관련해 추가협상을 하기로 했다.

김본부장은 12일 정부 세종로 청사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실질적이고 효과적인 방안을 강구하기 위해 내일부터 미국을 방문한다.”며 “미국무역대표부(USTR) 수전 슈워브 대표와 추가 협상을 벌일 것”이라고 밝혔다.

김본부장은 기존 미국에 파견된 정부협상단과 합류해 같이 협상을 할 계획이다.

그는 이번 협상의 형식에 대해 “4월 18일 이뤄진 합의의 실질 내용을 바꾸는 데는 여러 방법이 있다.”며 “우리나라에 대한 신뢰문제가 야기되지 않도록 하면서도 동일한 효과를 얻는 방법이 가장 지혜롭다”고 말했다.‘전면 재협상’은 아님을 강조한 것이다.

글 / 인터넷서울신문 event@seoul.co.kr

영상 / 서울신문 나우뉴스TV 손진호기자 nasturu@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