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에픽하이 ‘Breakdown’ 뮤비 지상파 방송 불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힙합그룹 에픽하이의 후속곡 뮤직 비디오가 지상파 3사로부터 방송불가 판정을 받았다.

올해 발매한 5집 앨범 ‘Pieces, Part One’의 타이틀곡 ‘One’으로 큰 인기를 얻은 에픽하이는 후속곡으로 ‘Breakdown’을 낙점 뮤직 비디오를 촬영했다.

하지만 결국 ‘Breakdown’ 뮤비는 KBS, MBC, SBS등 지상파 3사의 심의 과정에서 ‘방송불가판정’을 받았다.

이 뮤비에서 문제가 되는 부분은 과격한 폭력적 내용.

지저분한 취조실에서 타블로, 투컷, 미쓰라 진이 가혹하게 구타를 당하는 장면과 멤버들이 전기의자에 앉아 고문을 당하는 장면 및 특수효과를 통해 유혈이 낭자하는 장면 등이 이유다.

에픽하이 소속사 관계자는 “심의의 틀에서 만든 곡과 뮤직비디오가 아니지만 표현 수위가 다소 높아 많은 부분을 수정, 삭제하여 문제가 된 부분을 편집하여 재심의를 신청하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에픽하이의 후속곡 ‘breakdown’의 뮤직비디오는 케이블방송 버전과 무삭제 버전으로 완성본은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에픽하이는 오는 13일 KBS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14일 MBC ‘음악중심’, 15일 SBS ‘인기가요‘ 등 가요프로그램을 통해 5집 후속곡 ‘breakdown’의 무대를 선보인다.

서울신문NTN 김경민 기자 star@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