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유덕화, 기권한 류시앙에게 그림으로 격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금메달보다 더 중요한 것은?

지난 18일 중국 육상의 꿈 류샹(劉翔)이 남자 허들 110m경기를 앞두고 부상을 이유로 기권하자 중국인들의 격려가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스타들의 격려도 눈길을 끌고 있다.

아시아 최고 스타 류더화(劉德華·유덕화)는 류샹이 경기를 포기한 18일 저녁 11시 경, 류샹의 팬카페에 직접 그린 그림으로 류샹을 격려하고 나섰다.

류더화는 그림을 통해 “우리 13억 중국인에게는 금메달보다 당신의 건강이 훨씬 중요합니다.”라며 “걱정하지마세요, 우리는 영원히 당신, 류샹을 응원할겁니다!”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그림 아래에는 허들을 넘기 위해 땀을 흘리며 애쓰고 있는 돼지가 그려져 있으며 한켠에는 류더화의 친필 사인도 포함돼 있다.

2000 시드니올림픽에서 역도 금메달을 차지한 천샤오민(陳曉敏)선수도 “류샹은 이미 최선을 다했다.”며 “안타깝지만 마음에 담아두어서는 안된다. 힘내라.”는 격려의 글을 남겼다.



이밖에도 중국 유명인들의 격려글이 끊이지 않고 있으며 중국 언론도 한 마음으로 “류샹은 이미 최선을 다했다.”, “류샹이 어서 부상을 딛고 일어나 좋은 모습을 보여주길 바란다.”며 응원하고 있다.

한편 류샹은 기권 직후 기자회견을 열고 “기대에 못미쳐 죄송하다. 끝까지 뛰어야 한다고 다짐했지만 결국 하지 못했다.”면서 “그러나 반드시 다시 일어설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사진=163.com(류더화가 류샹에게 보낸 응원의 그림)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