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신개념 개그프로 ‘개그온’, 한민관·유민상 등 무대 올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계최초 인터넷 공개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TVON 개그온’(GAGON)의 두 번째 막이 올랐다.

23일 오후 9시 서울 서초구 백석아트홀에서 개그맨 이병백의 인사로 문을 연 이날 ‘개그온’은 쌍둥이 이상호, 이상민 형제가 ‘무사’라는 코너로 웃음 폭탄을 터뜨리기 시작했다.

이날 개그맨들은 ‘무사’에 이어 이명백·뚱의 ‘진풍명품’, 변승윤·이동윤의 ‘세계최초’, 이승윤·송병철의 ‘둘리니’, 한민관·김재욱의 ‘즉결심판’ 등 다양한 코너를 무대에 올렸다.

특히 한민관, 김재욱, 유민상이 진행한 ‘즉결심판’이라는 코너에서는 관객 중 한 명을 직접 무대 위로 불러내 코너를 진행하면서 관객들이 참여하는 색다른 웃음을 선사했다.



이날 ’개그온’ 출연진들은 공중파 방송에서 볼 수 없었던 다소 수위 높은(?) 개그를 보여 관객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기도 했다.

한편 싸이월드가 주최하고 인티그램과 BM엔터테인먼트가 주관하는 ‘TVON 개그온콘서트’는 세계최초로 진행되는 인터넷 공개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관심있는 네티즌은 누구나 동영상을 올려 참가할 수 있다.

동영상을 올린 네티즌들 중 심사를 거쳐 선발된 최종 3팀은 오는 5월 7일, 21일에 진행되는 ‘개그온 콘서트’에 개그맨들과 함께 출연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서울신문NTN 이동준 기자 juni3416@seouln.com / 사진=강정화 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