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4m 수직벽 기어오르는 ‘스파이더 캣’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스파이더 캣’을 보셨나요?

영국 스코틀랜드 동북부 폴커크에는 일명 ‘스파이더 캣’이라 불리는 특이한 고양이가 산다.

얕은 담이나 나무 등을 올라타는 고양이들은 쉽게 볼 수 있지만, 이 고양이는 드물게도 4m가 넘는 높은 벽을 자유자재로 오르내리는 ‘능력’을 자랑하며 스타가 됐다.

마치 거미처럼 수직의 벽을 천천히 기어 올라가는 이 고양이는 올해 4살 된 ‘찰리’. 찰리의 주인 한나 스미스는 자신의 고양이가 열어놓은 뒷문을 통해 빠져나간 뒤 단숨에 벽을 타고 올라가는 모습을 최초로 목격했다.

벽 앞에 선 찰리는 곧장 발톱을 움켜쥔 채 벽으로 뛰어올랐다. 거미를 연상시키는 포즈로 벽을 오르던 이 고양이는 약 3m 지점에서 잠시 숨을 고르는 듯 하더니 단숨에 꼭대기까지 오르는데 성공했다.


주인 스미스는 “어느 날 부터인가 찰리가 뒷문을 열어달라며 울기 시작했다. 뒷문을 열어주자 눈 깜짝할 새에 높은 벽을 타고 올라갔다.”면서 “아무도 알려준 적이 없는 ‘기술’이다. 찰리의 능력이 놀랍다.”고 전했다.

이어 “나무를 타는 고양이는 봤지만 수직의 벽을 타는 고양이는 처음”이라면서 “나는 이런 재능을 가진 찰리를 매우 사랑한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