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다나, 뮤지컬 속 히로인 “슈주 규현과의 키스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천상지희의 다나가 뮤지컬 ‘삼총사’의 히로인으로 나서 변함없는 미모로 팬들의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다나는 지난 11월 29일 서울 중구 충무아트홀 A스튜디오에서 열린 뮤지컬 ‘삼총사’ 연습현장 공개에 참여했다. ‘삼총사’의 주인공 달타냥과 운명적 사랑에 빠지는 여인 콘스탄스로 분한 다나는 그룹 슈퍼주니어의 규현, 배우 김무열, 원기준, 제이 등과 달콤한 키스를 나눌 예정이다.

총 4명의 달타냥으로부터 사랑을 받게 된 다나는 “무대 위에서는 콘스탄스라는 생각으로 연습에 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규현과의 키스신은 걱정되는 것이 사실”이라며 슈퍼주니어 팬들을 의식한 듯한 발언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다나는 ‘삼총사’를 위해 금발 헤어스타일을 선보이며 프랑스 인형 같은 분위기를 자아냈다. 게다가 늘씬한 몸매의 장점을 활용해 콘스탄스의 안무를 소화하며 뮤지컬에 대한 기대를 더했다.

한편 ‘삼총사’는 17세기 프랑스를 배경으로, 왕실 총사를 꿈꾸는 청년 달타냥과 궁정의 삼총사가 음모에 맞서 싸우며 벌어지는 모험을 그린 작품이다. 오는 15일 충무아트홀에서 첫 막을 올린다.

서울신문NTN 박민경 기자 minkyung@seoulntn.com 사진=현성준 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