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박선주 “원빈 데뷔전 가수지망생이었다” 폭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슈퍼스타K 2’의 보컬 트레이너로 활약했던 박선주가 배우 원빈의 데뷔전 비밀을 공개했다.

박선주는 최근 케이블채널 MBC 에브리원 ‘슈퍼주니어의 선견지명’ 녹화에서 “원빈이 한때는 가수지망생이었다”고 밝혔다. 박선주는 가수들의 보컬 트레이너뿐만 아니라 유명 배우들의 발음과 발성 트레이너로 활동하고 있다.

이날 박선주는 여자들의 로망 원빈이 연기자로 데뷔하기 전 가수가 되기 위해 자신을 찾아왔던 사연을 공개했다.

이외에도 박선주는 이병헌의 초콜릿 복근을 직접 만진 일화와 정우성 때문에 화장실에 달려가게 된사연을 털어놨다. 방송은 오는 29일 오후 5시.

사진 = 서울신문NTN DB, MBC 에브리원

서울신문NTN 뉴스팀 ntn@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