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천외 중국

中주부 냉동닭 포장 뜯어보니 다리가 4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9일 중국에 사는 한 주부는 인근 마트에서 산 냉동닭의 포장을 뜯어보고 깜짝놀랐다. 냉동닭에 두개의 다리 외에 작은 다리 2개가 더 붙어있었던 것.

샤오샹 모닝 포스트 최근 “후난성 창사에 사는 주부 티안 샤오잉이 슈퍼마켓에서 산 냉동닭에 다리가 4개 붙어 있었다.” 며 사진과 함께 보도했다.

식용으로 손질된 이 닭은 평범한 냉동닭과 비슷하나 몸통 밑으로 2개의 다리가 더 나있는 것이 특징.

이에 대해 중난대학 리 안핑교수는 “이 닭이 방사능과 같은 어떤 요인에 의해 기형으로 태어난 닭 같다.” 면서도 “먹어도 인체에는 무해하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샤오잉은 “도저히 먹을 엄두가 안나 요리하지 못하고 집어던졌다.”고 밝혔다.

현지언론은 “이 닭의 유통경로를 추적하기가 쉽지 않다. 현재 당국이 슈퍼마켓과 공급자를 상대로 조사중” 이라며 “지난해 9월부터 창사에서는 유통경로의 소비자 확인 등 안전한 고기를 먹기 위한 캠페인을 시작했다.”고 덧붙였다.

/인터넷 뉴스팀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