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파파라치] 그물 수영복 들춰보는 슈퍼모델 파격 자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슴에 뭐가 묻었나...

호피 그물 수영복을 들춰보는 전직 슈퍼모델의 모습이 포착돼 화제다,

1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스플래쉬닷컴에 따르면 전직 슈퍼모델이자 영화배우인 조시 마랜(34)이 파격적인 호피무늬의 그물 수영복을 입고 미국 마이애미 해변에서 볼륨있는 몸매를 드러냈다.

신장 170cm의 조시 마랜은 란제리 브랜드 ‘빅토리아 시크릿’ 미국 스포츠 주간지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 수영복 모델은 지냈으며 영화 ‘고백’ ‘에비에이터’등에 주·조연으로 출연했다.

사진=TOPIC / SPLASH NEWS(www.topicimages.com)

인터넷 뉴스팀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