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24k 금박 화장지 나왔다…1롤당 26만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독일에 실제 금을 사용해 만든 화장지가 출시됐다고 외신들이 보도했다.

외신에 따르면 로베르 바바리아에 사는 프리츠 로이블(51)이라는 남성이 최근 24K 금을 사용한 두루마리 화장지를 시중에 내놨다.



그가 고안한 화장지는 ‘사용’을 위해 실제 화장지 위에 얇은 금박으로 문양을 새긴 것으로, 가격은 1롤당 178.5유로(약 26만원)며 패키지로는 202.5유로(약 29만 5000원)까지 있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또한 이런 문양은 구매자의 희망에 따라 맞춤 제작도 가능하며 그가 직접 수작업으로 완성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현재 제품은 중국 등 세계 여러 나라로 수출 중”이라면서 “주 고객은 럭셔리 물품을 취급하는 업소나 고급 호텔이지만 기념품이나 장식품 등으로 구매하는 개인 고객도 있다”고 설명했다.

사진=goldenes-klopapier.de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