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이게 바로 진짜 캣워크…고양이 ‘이색 걸음’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캣워크라고 하면 모델들의 걸음걸이가 먼저 떠오를 정도로 고유명사화되고 있지만 진짜 캣워크가 뭔지 보여주는 고양이 한 마리의 모습을 담은 동영상이 인터넷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유튜브에 공개돼 300만 회에 달하는 조회 수를 기록 중인 이 영상에서는 정확한 묘종은 알 수 없지만 아메리칸숏헤어로 보이는 한 고양이가 기분이 좋아 들뜬 듯 카메라 방향을 향해 앞발을 높이 들고 경쾌하게 걷는 모습을 보였다.

더 놀라운 점은 카메라에 가까워지자 자신을 찍는 사람 때문인지 속도를 늦추지만, 고양이는 아직 기분이 격앙돼 있는지 다리를 올리던 각도를 쉽게 풀지 않았다.

한편 캣워크는 원래 고양이만 다니는 좁은 통로라는 의미로 쓰였지만 모델들이 걸어가는 좁은 통로에서 더 나아가 사뿐사뿐 걷는 모델들의 걸음걸이를 뜻하는 말로 쓰이고 있다.



사진=유튜브 캡처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