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천외 중국

세계에서 가장 긴 中유리 다리…관광객들로 가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연말 개통해 세계적인 화제를 모은 중국의 유리 다리가 이번에는 '사람'으로 주목받았다.

23일 중국 영자매체 상하이스트는 관광객들로 가득찬 유리 다리의 모습을 사진과 함께 공개했다.

허베이성 핑산현 훙야구에 위치한 이 다리는 산과 산 사이 높은 협곡에 자리잡고 있으며 해발 218m, 길이는 488m에 달한다. 특히 다리의 바닥이 두께 4cm의 투명 유리로 제작돼 건너는 사람들은 산 아래의 절경을 그대로 볼 수 있다. 다만 다리를 건너며 느끼는 공포는 온전히 관광객들의 몫이다.


보도에 따르면 총 1000장의 투명유리로 제작된 이 다리는 세계에서 가장 긴 유리 다리로 새롭게 이름을 올렸다. 기존 기록은 우리나라 관광객들도 많이 찾는 장가제 유리 다리(430m)다.

현지언론은 "허베이성 유리 다리는 태풍급 강풍과 진도 6의 지진에도 견딜 수 있게 제작됐다"면서 "현재 다리 위가 관광객들로 가득차 아찔한 절경을 느끼는 것 보다 사람 구경하기가 더 쉽다"고 보도했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