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쓰리디팩토리, 故 유재하 홀로그램 제작으로 최고의 기술력 선보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국내 4차 산업의 선도기업 쓰리디팩토리는 우리 곁을 떠나 이제는 볼 수 없는 스타의 모습을 홀로그램으로 복원하여 콘텐츠를 제작하는 기술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정받고 있다.



국내 4차 산업의 선도기업 쓰리디팩토리는 우리 곁을 떠나 이제는 볼 수 없는 스타의 모습을 홀로그램으로 복원하여 콘텐츠를 제작하는 기술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정받고 있다.

이미 2016년 6월에 국내 최초로 故 김광석 홀로그램 콘서트를 성공시키고 2017년 11월 故 신해철 홀로그램 제작에 성공하며, 특허(출원번호 10-2018-0100610)와 함께 국내 최고의 첨단 기술력과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

쓰리디팩토리 김태호 팀장은 “그 동안 축적된 쓰리디팩토리의 기술 및 노하우와 KT의 투자로 천재 아티스트 음유시인 故 유재하 홀로그램 콘텐츠를 제작하여 지난 22일 K-live 에서 열린 지니뮤직 기자 간담회에 제공했다.”고 밝히면서 “디지털휴먼을 이용한 홀로그램 제작 분야의 최강자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고 강조했다.

쓰리디팩토리는 故 유재하 홀로그램 콘텐츠뿐만 아니라, 최근에 화제가 되었던 SK그룹 故 최종현 회장 홀로그램을 기획한 SM엔터테인먼트에도 기초 기술을 제공했으며, 중국의 국민가수 故 등려군 홀로그램 콘텐츠도 제작 중이다.



한편 쓰리디팩토리는 자회사인 캠프VR과 VR플러스를 통하여 국내외 50여개 VR 매장을 확보한 이 분야 최대 사업자로 홀로그램과 VR 업계의 선도 기업이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