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반려독 반려캣] 곰과 싸워 주인 모녀 구하고 목숨잃은 애완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작은 애완견이 야생 곰으로부터 가족을 구하고 목숨을 잃은 안타까운 사연이 전해졌다.

지난 2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ABC뉴스 등 현지언론은 노스캐롤라이나 주 블랙마운틴에 사는 티파니 메릴 모녀의 사고 소식을 일제히 보도했다.

끔찍한 사건이 벌어진 것은 지난 31일 아침. 이날 메릴은 누군가 현관 문을 열고 들어오는 인기척을 느낌과 동시에 거대한 곰이 집 안으로 들어오는 것을 목격했다. 이에 깜짝 놀란 그녀는 어린 딸에게 방문을 잠그고 밖으로 나오지 말라고 고함을 질렀다.

메릴은 "거대한 곰과 맞닥뜨렸던 순간은 정말 시간이 멈춘 것처럼 느껴졌다"면서 "곧 이 자리에서 내가 죽게될 것이라고 생각했다"며 가슴을 쓸어내렸다.

이같은 위험천만한 순간에 그 앞으로 가로막고 나선 것이 바로 작은 애완견 피클이었다. 체중이 2㎏이 조금 넘는 피클은 용감하게 곰을 향해 짖기 시작했고 순간 당황한 곰은 문 밖으로 밀려났다. 메릴은 "피클이 곰을 두려워하지 않고 짖으며 싸우기 시작했다"면서 "곰의 등이라도 매달려 같이 싸우고 싶었지만 내가 할 수 있는 일은 아무것도 없었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이렇게 작은 애완견은 곰을 집 밖으로 쫓아내 가족을 구하는데는 성공했지만 자신을 돌보지는 못했다. 이 과정에서 치명상을 입어 결국 목숨을 잃은 것.

메릴은 "항상 모든 것을 함께 했던 사랑스러운 피클이 우리의 목숨을 구하고 세상을 떠났다"면서 "지금 피클은 옆에 없지만 우리의 이야기가 다른 사람들에게 진심어린 추모와 감동을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