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건강을 부탁해] 새해 금연?…응원 문자 받으면 성공률 높아진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123rf

새해 금연을 다짐하는 가족과 친구에게 매일 금연을 응원하는 휴대전화 문자를 하나씩 보내보면 어떨까. 휴대전화 문자가 금연 성공률을 높이는 데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국 중난대 부속 상야2병원은 지난 18일 이 같은 연구 결과를 미국 공공과학도서관이 발행하는 의학지 ‘플로스 메디신’(PLOS Medicine)에 발표했다.

연구진은 금연을 원하는 성인 흡연자 1369명을 중국 전역의 30개 도시에서 무작위 추출해 2016년 8월부터 지난해 5월까지 실험을 진행했다. 흡연자들은 세 집단으로 나뉘었다. 첫째 실험군에는 하루 3~5건의 금연 관련 문자를, 둘째 실험군에는 한 주에 3~5건의 금연 관련 문자를 보냈다. 통제군은 금연과 무관한 문자를 주 1회만 받았다. 문자는 실험 참가자가 금연을 선언한 뒤 24주 동안 발송됐다.

24주 뒤 연구진은 생물학적 검사를 통해 참가자들의 금연 여부를 점검했다. 금연 관련 문자를 받은 집단과 통제군의 금연 성공률 차이가 뚜렷하게 나타났다. 하루 3~5건 문자를 받았던 첫째 실험군은 6.5%, 한 주에 3~5건의 문자를 받았던 둘째 실험군은 6%가 금연에 성공했다. 반면 금연 관련 문자를 받지 않은 통제군의 금연 성공률은 1.9%에 그쳤다.

참가자들이 받은 금연 관련 문자 내용은 금연 해야 하는 이유, 금연 성공을 응원하는 메시지, 금연 성공을 위한 팁 등으로 흡연자와 금연 전문가들에 의해 작성됐다. 연구진은 특히 흡연자의 금연 동기를 일깨워주고 지금까지 금연에 성공함으로써 얻게 된 건강 상의 이득을 강조하면서 금연 동기를 부여하는 데 주력했다고 설명했다. 또 담배와 재떨이를 보이지 않는 곳으로 치울 것, 담배를 피울 법한 장소를 피할 것 등 행동 변화를 위한 요령도 문자로 발송됐다.



실제 발송됐던 문자 내용 가운데는 “금연 도전과제 시간입니다. 다음 4시간 동안 담배를 멀리하세요. 흡연 욕구를 다른 행동으로 채우는 연습을 해보세요”, “흡연 욕구는 평균 5분 미만으로 유지됩니다. 욕구가 가실 때까지 음료를 천천히 홀짝여보세요”, “담배를 피우는 사람이나 당신이 담배를 피우게 만드는 장소를 피하세요. 그러면 금연이 더 쉬워지고 간접흡연도 막을 수 있습니다” 등이 있었다.

이기준 통신원 foridealist@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