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일반

2세 여아 성폭행하고 ‘인증샷’ 찍어 올린 英 남성 충격

작성 2019.01.01 15:02 ㅣ 수정 2019.01.01 15:02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세계 이슈 케챱 케챱 유튜브 케챱 틱톡 케챱 인스타그램
확대보기
▲ 2세 여아를 성폭행하고 인증샷까지 찍어 인터넷에 공유한 영국 남성
영국의 한 30대 남성이 2세 아이를 성폭행한 뒤 '인증샷'까지 촬영한 사실이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

메트로 등 현지 언론의 지난달 31일 보도에 따르면 헐(Hull) 지역에 사는 테리 코니워스(31)라는 이름의 남성은 최근 2세 여아를 성폭행한 뒤 이를 담은 사진을 온라인에 업로드했다가 경찰에 꼬리를 붙잡혔다.

그가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공유한 끔직한 범죄 사진은 영국 국가범죄수사국(National Crime Agency)이 처음 인지한 뒤 곧바로 인터넷 성범죄 특별 조사팀으로 넘어갔다. 전문가들은 사진을 업로드 한 IP주소 등을 추적해 헐 지역에서 해당 사진이 올라왔음을 확인했다.

경찰은 그의 집과 그가 소유한 컴퓨터를 압수수색하는 과정에서 더 많은 피해자가 있다는 사실을 파악했다. 경찰은 현재 그로 인해 피해를 입은 아동이 최소 19명에 달하는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인 그레그 앤더슨은 “코니워스는 경찰 조사에서 자신이 매우 어린 여자아이들에게 심각한 성범죄를 저지른 사실을 시인했다”면서 “만약 그가 경찰에 체포되지 않았다면 더욱 사악한 범죄를 이어갔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경찰로 일한 16년 동안 이렇게 심각하고 끔직한 사건은 처음”이라면서 “피해 아동의 가족이 지속적으로 아이에게 사랑을 전하고 지지한다면, 아이는 회복될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고 덧붙였다.


피해 아동의 건강 상태는 공개되지 않았으며, 코니워스의 첫 재판은 오는 2월 열릴 예정이다.

송현서 기자 huimin0217@seoul.co.kr

추천! 인기기사
  • 자꾸만 사람을 잡아먹는다…백두산 호랑이 공격에 러시아 ‘비상
  • 에이즈 알고도 미성년자들과 성관계…30대 남성의 최후
  • 태국 유명 해변서 ‘공개 성관계’ 영상 확산…경찰 수사 나섰
  • “내가 아내 머리를…” 구글 다니던 중국인 20대 부부 살인
  • 종말 영화처럼?…지구 충돌 몇시간 전 발견된 소행성
  • “세계 최대 불가사의 맞네”…中 진시황릉서 완벽 보존된 마차
  • 배달 음식에 ‘소변 테러’ 충격…배달원 의심했지만 범인 알고
  • “횡재했어요!”…佛 관광객, 美 주립공원서 7.46캐럿 다이
  • ‘미녀는 괴로워’ 실사판? 영화 찍다가 ‘50㎏ 감량’ 中
  • 게임체인저?…美, 우크라 제공 유도폭탄 ‘GLSDB’는 어떤
  • 나우뉴스 CI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발행)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성수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