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사자 무리와 4시간 결투 끝에 승리한 기린 (영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밀림의 제왕 사자 무리에 맞서 목숨을 지켜낸 기린의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화제가 된 영상은 남아프리카공화국 크루거국립공원과 인접한 자연보호구역에서 촬영된 것으로, 기린 한 마리와 이를 노리는 사자 무리의 모습을 담고 있다.

기린을 노리던 사자 중 한 마리는 기린의 등과 목 사이를 노리며 달려들었고, 아예 매달려 공격을 멈추지 않았다. 또 다른 한 마리는 기린의 뒷다리에 달라붙어 물어뜯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었다.

짧은 시간 동안 무려 6마리의 사자가 기린을 사냥하기 위한 총공격에 나섰다. 이 과정에서 기린은 다리에 큰 상처를 입긴 했지만 포기하지 않았고, 사자들을 떼어내기 위해 쉬지 않고 노력했다.

기린은 긴 다리를 크게 휘두르거나 몸을 흔드는 방법으로 사자들을 쫓아냈고, 기린 한 마리와 사자 무리가 대치하는 보기 드문 싸움이 시작됐다.

무려 4시간의 사투 끝에 사자 무리가 먼저 지쳐 사냥감을 포기했다. 끝까지 긴 다리를 휘두르며 방어하는 기린의 몸짓에 사자들이 뒷걸음질을 쳤을 정도. 이 모든 과정은 현장의 사파리 가이드로 일하는 에밀리 화이트닝이 촬영해 공개했다.



오랫동안 이 국립공원에서 일해 온 화이트닝은 “기린이 사자 무리와 이런 모습을 연출하는 것을 단 한 번도 본 적이 없다”면서 “결국 사자들은 기린을 포기한 채 현장을 도망쳤다”고 설명했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