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여자는 긴 머리 때문에 운전 잘 못해”…중국 경찰의 이상한 논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2017년 중국 칭다오의 한 CCTV 회로에 포착된 영상. 여성 운전자가 주차를 하지 못해 결국 지인과 손으로 들어서 주차를 하려는 모습. 현재까지도 ‘중국판 김여사’ 사건으로 회자되고 있음. 출처 중국 치루망(齐鲁网)

3월 8일은 세계 여성의 날로 한국에서는 크게 주목하지 않지만 중국 여성들에게는 이날의 의미가 깊다. 일부 기업들은 여성 근로자들에게 반차를 내주거나 선물을 주는 등 ‘3.8 부녀자의 날’을 특별하게 기념한다.

‘3.8 부녀자의 날’은 경제, 정치, 사회 등 각 분야에서 여성의 공헌과 성과 등을 격려하고 축하하는 날이다. 그런데 하필 중국의 한 교통경찰국에서 여성 운전자의 잘못된 습관을 지적하는 글을 올려 논란이 됐다.

8일 중국 현지 언론인 베이징청년에 따르면 칭다오 교통경찰 공식 웨이보 계정에는 ‘여성 운전자들의 위험한 운전 습관 조사’라는 제목의 내용이 올라왔다. 최근 들어 늘어난 여성 운전자들의 잘못된 운전 습관에 대해 알리고 경각심을 불러일으키겠다는 취지였다.

하지만 경찰 측이 꼽은 여성 운전자들의 잘못된 습관은 다소 고개를 갸우뚱하게 만들기에 충분했다. 

경찰 측은 ▲후방 거울을 보지 않는다. 평소에 거울을 즐겨보는 여성들이지만 운전만 하면 후방 거울을 잘 보지 않는다. ▲둘째, 운전석과 핸들과의 거리가 좁다. 여성들은 운전만 시작하면 거의 신체와 핸들을 거의 밀착시키다시피 좁히고 운전을 하기 때문에 시각 확보에 불리하다.

▲셋째, 긴 머리로 운전하기. 대부분의 여성 차주들은 긴 머리를 휘날리며 운전하는 것을 즐긴다. 하지만 긴급 상황이 발생했을 때 긴 머리가 시야를 가릴 수 있어 가능하면 머리를 묶고 운전을 해야 한다. ▲넷째, 앞∙뒷좌석 유리 앞에 인형으로 꾸민다. 평소 시야를 가리기 때문에 위험하다 등을 언급했다.

마지막으로 ▲목걸이를 착용하고 운전을 한다는 점을 지적했다. 여성 운전자들은 액세서리를 자주 하기 때문에 급브레이크를 밟을 때 심각한 상해를 입을 가능성도 있다며 여성 운전자들의 잘못된 습관 5가지를 언급했다.

문제는 하필 이 게시물을 올린 날이 중국 여성들이 민감한 여성의 날이라는 사실이다. 축하만 해야 할 여성의 날에 여성 운전자 저격 글이 올라오자 누리꾼들 사이에서 성차별 논란이 일고 있다.

네티즌들은 “위의 습관은 여성 운전자만의 문제가 아닌데 굳이 여성 운전자라는 프레임을 씌우냐”, “교통사고 당사자 대부분이 남성인데 여성에게만 잘못이 있는 듯한 내용이네”라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온라인에서 논란이 되자 해당 경찰 측은 당장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경찰 측은 “모두의 안전을 위해 경각심을 높이자는 의도였을 뿐 다른 뜻은 없었다”라며 성차별은 오해라고 해명했다.

실제로 지난 2019년 공안부 통계에 따르면 중국 남녀 운전자 비중은 약 7:3, 교통사고 남녀 비중은 17:3으로 실제 교통사고에서 여성 운전자가 차지하는 비중은 30%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민정 상하이(중국)통신원 ymj0242@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