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의 신비

[우주를 보다] 둥근해가 떴습니다…화성에서 포착한 일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지난 10일 화성에서의 일출을 담은 인사이트. 사진=NASA

이웃 행성 화성에서 태양은 과연 어떤 모습으로 떠오를까? 지난 14일(현지시간) 미 항공우주국(NASA)의 인사이트호가 흥미로운 화성의 일출 사진을 트위터에 공개해 관심을 끌고있다.

사진을 보면 어두운 땅을 배경으로 회색빛 하늘을 뚫고 작고 동그란 '얼굴'을 내민 것은 바로 태양이다. 사진 속 이곳이 화성이라고 하지만 사실 해가 떠오르는 모습을 담은 지구의 어느 지역이라고 해도 믿을만큼 비슷하다.

인사이트는 트위터에 '나는 화성의 일출이 결코 지겹지 않다. 매일 아침 저 멀리 하늘 위로 떠오르는 점은 나에게 발 밑의 요란한 소리를 들을 수 있는 에너지를 준다'고 자신을 의인화해 적었다.

▲ 화성탐사선 인사이트호의 모습. 사진=NASA

인사이트는 그간 대중에게 익히 알려진 큐리오시티, 퍼서비어런스 같은 탐사로보와는 다르다. 지난 2018년 발사된 인사이트는 4억8000만㎞를 날아 같은 해 11월 화성 엘리시움 평원(Elysium Planitia)에 무사히 착륙했다. 큐리오시티같은 다른 탐사로보들이 표면을 이동하면서 탐사를 하는 것과 달리 인사이트는 이곳에 자리를 잡고 화성 내부를 들여다 보고있다.



그간의 성과도 많았는데 가장 주목받는 것은 화성의 지진과 여진을 포착한 것으로 이는 새로운 논문의 재료가 됐다. 지금도 화성의 속살을 벗기고 있는 인사이트(InSight)는 이름도 ‘지진 조사, 측지, 열 수송 등을 이용한 내부 탐사’(Interior Exploration using Seismic Investigations, Geodesy and Heat Transport)의 영문 앞글자에서 따왔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