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일반

이스라엘군이 집까지 포위…‘하마스 지도자’ 신와르는 누구?

작성 2023.12.08 11:39 ㅣ 수정 2023.12.08 11:39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세계 이슈 케챱 케챱 유튜브 케챱 틱톡 케챱 인스타그램
확대보기
▲ 이스라엘군이 집까지 포위…‘하마스 지도자’ 신와르는 누구? / 사진=AFP 연합뉴스
이스라엘군이 ‘제거 1순위’로 꼽은 하마스 정치 지도자 야히아 신와르(61)가 관심의 대상으로 떠올랐다.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가 “우리 군이 가자지구 남부 최대 도시 칸유니스 중심부에 진입해 시가전에 돌입했다”고 밝히면서 “신와르의 자택을 포위하고 있다”고 직접 언급까지 했기 때문이다.

7일(현지시간) CNN에 따르면, 이스라엘군은 전날 신와르는 자신의 집을 버리고 칸유니스 지하 터널에 숨어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그러나 네타냐후 총리는 신와르의 집은 요새가 아니다면서 “그가 도망갈 수 있지만 우리가 그를 잡는 것은 시간문제일 뿐”이라고 강조했다.

이스라엘은 신와르가 10월 7일 하마스의 이스라엘 남부 지역을 기습해 1200여명을 숨지게 한 작전을 총 기획한 ‘주모자’라고 공개적으로 비난해 왔다.

┃신와르는 운동권 학생이었다

확대보기
▲ 하마스 최고 지도자 야히아 신와르가 2021년 5월 24일 가자지구 북부 가자시티에서 열린 대규모 집회 연설자로 나서 지지자들에게 손을 들고 있다. / 사진=AFP 연합뉴스
신와르는 1962년 칸유니스의 한 난민캠프에서 태어났다. 지중해 연안의 이스라엘 남부에 위치한 아슈켈론 출신인 그의 부모는 1948년 이스라엘 건국 이후 약 75만명의 팔레스타인인이 고향에서 쫓겨난 일명 ‘나크바’(대재앙) 이후 난민 신세가 됐다.

신와르는 1980년대 초 가자지구 이슬람대학교 재학 중 이슬람주의 운동에 뛰어들었다. 당시 중동 전역에서는 이슬람 부흥 운동 움직임이 활발했다. 19세였던 1982년 ‘이슬람주의 활동’ 혐의로 이스라엘 당국에 처음 체포됐고, 그후 수차례 더 체포됐다.

┃신와르는 어떻게 하마스 수장이 됐나

확대보기
▲ 하마스 최고 지도자 야히아 신와르가 2023년 4월 14일 가자지구 북부 가자시티에서 열린 대규모 집회에서 지지자들에게 연설하고 있다. / 사진=AFP 연합뉴스
1987년 1차 인티파다(팔레스타인의 반이스라엘 투쟁) 이후 생겨난 하마스의 창립멤버로 합류한 신와르는 25세의 젊은 나이에 하마스 보안기구 ‘마즈드’(영광)의 수장을 맡았다. 그는 하마스의 도덕규범을 위반한 사람들이나 이스라엘에 협력하는 스파이 등을 색출하는 임무를 수행했다.


1988년 이스라엘 스파이로 의심되던 팔레스타인인 4명과 이스라엘 군인 2명을 살해한 혐의로 종신형을 선고받은 신와르는 감옥에서 23년을 지냈다. 당시 그는 어떤 이스라엘인과 대화도 거부하고, 히브리어를 습득하고 매일 몇 시간 이스라엘 신문과 TV 채널을 보며 이스라엘 문화를 배웠다. 그는 팔레스타인 수감자들의 지도자로 자리매김하면서 교도소 당국과 협상하고 수감자들 사이에 규율을 시행하기도 했다.

신와르는 2011년 하마스에 억류돼 있던 이스라엘 군인 길라드 샬리트를 풀어주는 대가로 1000명 이상의 팔레스타인·아랍인 수감자들을 석방하는 포로 교환으로 석방됐다. 그는 이 경험을 통해 이스라엘군을 포로로 잡는 것이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하게 된 것으로 보인다.

가자지구로 돌아온 신와르는 하마스 정치국 일원으로 자리 잡았고, 2015년 미 국무부에 의해 테러리스트로 지정됐다. 그는 하마스 내부에서 고속 승진했다. 2017년에는 하마스 내부의 비밀 선거를 통해 그간 가자지구의 하마스 최고 정치 지도자였던 이스마엘 하니예를 밀어내고, 최고 지도자에 올랐다.

┃신와르는 하마스의 유일한 지도자가 아니다

확대보기
▲ 하마스 최고 지도자 야히아 신와르가 2023년 4월 14일 가자지구 북부 가자시티에서 열린 대규모 집회 연설자로 나서면서 지지자들에게 손을 흔들고 있다. / 사진=AFP 연합뉴스
텔아비브대학 모셰 다얀 중동아프리카연구센터의 하렐 초레브 선임연구원은 신와르가 하마스의 핵심 인물이기는 하지만 그를 하마스의 유일한 지도자로 여겨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다.

초레브 연구원은 “그는 대중적 인지도가 매우 높아 최고위급 인사로 인식되는데 하마스는 이런 식으로 일하지 않는다. 하마스는 여러 개의 별도 권력 기구를 갖춘 분권화된 조직이고 그도 그중 하나”라고 밝혔다.

신와르 외에도 10월 7일 이스라엘에 대한 하마스의 기습 공격을 함께 기획한 하마스 군조직 ‘알카삼 여단’ 최고지도자 무함마드 데이프(무함마드 알 마스리)와 부대 지휘관 마르완 이사 등 3명이 하마스 ‘삼두정’으로 불리는 핵심 지도자들이라고 한다. 회색 짧은 머리와 함께 짙은 눈썹 아래 깊숙이 자리잡은 검은 눈을 가진 신와르는 하마스 삼두정 중 가장 잘 알려져 있지만, 10월 7일 공격을 발표한 사람은 데이프였다.

확대보기
▲ 하마스 군사령관 무함마드 데이프의 모습. / 사진=텔레그램
신와르는 지난 몇 년간 사람들 앞에서 연설하고 함께 사진을 찍는 데 시간을 보냈지만, 데이프는 수십 년간 공개적으로 모습을 드러내지 않은 극도로 비밀스럽고 그림자 같은 인물로 알려졌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추천! 인기기사
  • 태국 유명 해변서 ‘공개 성관계’ 영상 확산…경찰 수사 나섰
  • 女26명 살해하고 돼지먹이로 준 ‘최악의 연쇄 살인마’, 가
  • 우크라 조종사, F-16 전투기에 “아이폰 같다” 평가…이유
  • ‘미녀는 괴로워’ 실사판? 영화 찍다가 ‘50㎏ 감량’ 中
  • 화장되기 직전 ‘되살아난’ 50대 여성…“시신이 눈 뜨고 반
  • 희귀 ‘황금호랑이’ 인도 야생서 발견…판다보다 귀하다
  • 사방에 널린 시신들…사령관 방문 기다리던 러軍 65명, 한꺼
  • 러, 지르콘 극초음속 미사일 알고보니 ‘종이 호랑이’?
  • “다른 놈 만났지?”…아내 참수한 뒤 시신 일부 들고 돌아다
  • 이집트 난민 7명이 집단 성폭행… 伊 충격, 극우인사 “추방
  • 나우뉴스 CI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발행)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성수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