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이란의 ‘놀라운’ 미사일 수준…“절반은 국경도 못 넘었다” [핫이슈]

작성 2024.04.15 17:43 ㅣ 수정 2024.04.15 17:43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세계 이슈 케챱 케챱 유튜브 케챱 틱톡 케챱 인스타그램
확대보기
▲ 이란 테헤란에서 전시된 이란 미사일. 이란 국방부 제공. 2024. 02. 17 로이터 연합뉴스
시리아의 이란 대사관이 공습을 받은 뒤 이란이 배후로 지목한 이스라엘에 보복 공격을 가하면서 확전 가능성이 커진 가운데, 지난 13일(이하 현지시간) 이란이 이스라엘을 향해 쏜 미사일의 정확도가 매우 떨어졌다는 분석이 나왔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의 14일 보도에 따르면, 이번 사안에 정통한 복수의 미국 정부 관계자들은 이란이 13일 밤 이스라엘을 향해 탄도미사일 115~130기를 발사했지만, 약 절반이 요격됐다.

이스라엘 영토에 진입한 탄도미사일에 소수에 불과한 점을 고려했을 때, 약 절반은 비행에 실패해 목표지점까지 날아가지 못한 것으로 분석됐다.

확대보기
▲ 이란 이스파한에서 군사 훈련 중 발사되는 미사일. 이란 육군 제공. 로이터 연합뉴스. 2023. 10. 28
한 미국 정부 관계자는 “이것이 이란이 자랑하는 탄도미사일 역량의 실체”라면서 이란의 군사력이 예상에 미치지 못한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란이 이번 보복 공습에서 사용한 무기는 드론 약 170대, 순항미사일 30여기, 탄도미사일 120여기 정도이며, 이스라엘은 이중 99%를 요격하는데 성공했다고 주장했다.

워싱턴포스트도 이란이 출격시킨 드론 중 단 1대도 이스라엘 영공에 침투하지 못했으며, 이란 순항미사일도 30기가 모두 이스라엘에 도달하기 전에 격추됐다고 전했다.

이란 드론·미사일 격추, 미국·영국 등이 도왔다

이란이 쏜 드론과 미사일 상당수는 이스라엘 방공망에 의해 파괴됐으나 일부는 미국·영국·프랑스·요르단이 요격을 도왔다.

CNN은 미국 관리를 인용해 “이란이 이스라엘을 향해 쏜 드론 70여대와 탄도미사일 3기가 지중해에 배치된 미 해군 구축함과 미 공군 전투기에 의해 요격됐다”고 전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도 “이스라엘의 방위 지원을 위해 미군은 지난 한 주 동안 항공기와 탄도미사일 방어 구축함을 이 지역으로 이동시켰다”면서 “이런 배치와 우리 군인들의 뛰어난 기술로 이스라엘로 향하는 드론과 미사일을 거의 모두 격추하는 데 도움을 주었다”고 강조했다.

확대보기
▲ 2024년 4월 14일 새벽, 이스라엘을 향해 날아가는 이란의 미사일. 이스라엘은 이란의 미사일 및 드론 공격 99%를 막아냈다고 주장했다. EPA 연합뉴스
영국의 리시 수낵 총리 역시 스카이뉴스 인터뷰에서 “중동 지역에 주둔한 영국군 전투기를 출격시켜 이스라엘을 향해 발사된 드론 상당수를 격추했다”면서 “영국이 참여한 국제적인 공조 노력 덕분에 거의 모든 미사일이 요격돼 이스라엘뿐만 아니라 요르단과 같은 이웃 국가들에서도 많은 생명을 구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요르단은 이란발 미사일과 드론을 타격하기 위해 사전에 방공망을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요르단 내각은 공식 성명에서“‘비행물체’가 자국 영공을 통과하자 자국민의 안전 보장을 위해 이를 파괴했다”고 전했다.

이스라엘군은 프랑스 역시 이란의 공격을 차단하는 데 도움을 줬다고 밝혔다.

한편 현재 미국은 이란이 탄도미사일 3000기 이상을 보유하고 있다고 추정하고 있으며, 이는 중동 내 최대 규모다.

송현서 기자

추천! 인기기사
  • ‘이상한 성관계’ 강요한 남편…“부부 강간 아니다” 법원 판
  • 아내와 사별 후 장모와 결혼식 올린 인도 남성…“장인도 허락
  • 호찌민 관광 온 한국 남성, 15세 소녀와 성관계로 체포
  • 악몽 된 수학여행…10대 여학생, 크루즈 배에서 집단 강간
  • 14세 소녀 강간·임신시킨 남성에 ‘물리적 거세’ 선고…“가
  • 女 400명 성폭행하는 정치인 영상 ‘발칵’…“2900여개
  • 14세 소녀 강간 후 ‘산 채로 불태운’ 두 형제, 법의 심
  • 비극적 순간…도망치는 8살 아이 뒤통수에 총 쏴 살해한 이스
  • ‘성녀’인가 ‘광녀’인가…‘싯다’로 추앙받는 여성 화제
  • “용의자 중 11살짜리도”…소년 12명, 14세 여학생 집단
  • 나우뉴스 CI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발행)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성수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