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내 몸매 어때?”…남성용 거들 日서 인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남자의 ‘속옷 변신’은 무죄?

최근 일본에서는 신체 내부의 결점을 커버해주는 기능성 속옷이 남성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며 높은 판매를 보이고 있다.

일본 아사히신문은 27일 “처진 엉덩이와 불룩한 배를 커버해주는 남성용 보정 속옷이 30~40대 남성들을 중심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있다.”고 보도했다.

이같이 기능성 속옷에 대한 남성들의 관심은 ‘쿨 비즈’(COOL BIZ) 캠페인을 계기로 시작되었다. 쿨 비즈 캠페인은 에너지 절약의 하나로 여름철에 넥타이를 풀거나 가벼운 소재의 반소매 셔츠를 입도록 장려한 운동이다.

쿨 비즈 운동으로 지금까지 여성의 전용품으로 여겨졌던 보정 거들이 남성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자 기능과 디자인에 다양성을 둔 이색 상품이 속속 등장하고 있다.

몸의 결점을 가려주는 보정 속옷은 물론 척추뼈를 곧게 펴줘 뒷모습을 역삼각형으로 보이게 해주는 T셔츠도 히트상품이 되었으며 입고 걸으면 배 근육이 탄탄히 모아지는 남성용 거들도 출시될 예정이다.


나고야(名古屋) 미쓰코시(三越) 백화점의 한 관계자는 “대부분 30~40대의 샐러리맨들이 보정 거들을 구입해 가고 있다.”며 “외모에 관심이 많은 중년 남성들이 증가하면서 이제는 안보이는 부분까지 신경을 쓰는 시대가 온 것 같다.”고 분석했다.

나우뉴스 주미옥 기자 toyob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