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의 세계

6개의 발을 가진 강아지 “새 주인 찾아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 주인을 찾아주세요!”

최근 홍콩에서 다른 강아지들보다 2개 더 많은 발을 가진 강아지가 세간의 주목을 받고있다.

화제의 강아지는 태어난지 6주된 ‘옥토퍼스’(Octopus)라는 이름의 강아지. 옥토퍼스는 태어났을 때 부터 변형된 앞발로 문어를 뜻하는 별칭을 갖게되었다.

옥토퍼스는 선천적인 다리 장애를 가진탓에 주인없이 오갈데 없는 신세를 면치 못했었다. 앞발에 2개의 뼈가 각각 나뉘어 자라 제대로 서있지도 못한 옥토퍼스는 진드기가 물어서 생기는 열병으로 고생도 심했다.

그러나 최근 한 마음씨 좋은 수의사를 만난 옥토퍼스는 오른쪽 앞발을 중심으로 한 수술과 집중치료를 받을 수 있게 되었다.


수술을 맡은 스테판 레너(Stephan Lehner) 수의사는 “누가 이 강아지의 새 주인이 될 지 모르겠지만 강한 정신력을 가진 옥토퍼스가 더이상 고통스러워하지 않도록 도와줘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동물구호단체인 ‘홍콩도그레스큐’(Hong Kong Dog Rescue)측은 수술이 끝나는대로 옥토퍼스를 입양할 새 주인을 찾고 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주미옥 기자 toyob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