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의 신비

후지산 정상에 뜬 ‘다이아몬드 후지’ 포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다이아몬드 후지’를 아시나요?

일본을 대표하는 명산 후지산(富士山)에서 다이아몬드처럼 빛나는 태양빛이 포착됐다.

지난 21일 오전 6시 시즈오카(静岡)현 후지노미야(富士宮)시 타누키(田貫)호반에서 일명 ‘다이아몬드 후지’라 불리는 자연현상이 관찰된 것.

매년 단 2차례만 타누키호(湖)에서 나타나는 이 현상은 후지산을 바라보는 사람의 각도나 장소에 따라 다른 시기에 관찰되며 그 시기는 대부분 4월과 8월 20일 전후로 알려져있다.

다이아몬드 후지 현상은 후지산 정상에서 태양이 뜨는 순간이나 석양이 가라앉는 순간에 다이아몬드처럼 빛나는 태양빛을 말하는 것으로 많은 사람들 사이에서 ‘진귀한 자연의 예술’로 꼽히고 있다.



한편 이날 다이아몬드 후지를 관찰하기 위해 약 200명의 아마추어 사진작가와 관광객들이 모여들었다. 이 현상을 지켜본 니가타(新潟)현의 타카하시 마사코(高橋雅子·68) 씨는 “내 평생 처음으로 본 다이아몬드 후지였는데 감동적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요미우리신문 온라인판(호반에 비친 다이아몬드 후지의 모습)

서울신문 나우뉴스 주미옥 기자 toyob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