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손현주ㆍ김성령 “대종상 레드카펫 왔어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손현주ㆍ김성령이 27일 오후 8시30분 서울 삼성동 코엑스 컨벤션홀에서 열리는 ‘제45회 대종상영화제’ 시상식 전 레드카펫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최기환 아나운서와 지난해 시상식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배우 김아중의 사회로 진행되는 이번 ‘대종상영화제’는 SBS와 각종 포털사이트를 통해 생중계 된다.



이번 시상식에는 ‘밀양’ ‘세븐데이즈’ ‘추격자’ ‘행복’ ‘즐거운 인생’이 최우수 작품상과 감독상을 놓고 뜨거운 경합을 벌인다.

특히 올해 영화는 스릴러물이 강세였던 만큼 원신연 감독의 ‘세븐 데이즈’와 나홍진 감독의 ‘추격자’의 치열한 접전이 예상된다.

서울신문NTN 한윤종 기자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