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GM의 야심작 전기차 ‘볼트’ 일반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GM의 야심작인 전기차 ’볼트’가 지난 17일 디트로이트에 위치한 GM 본사에서 선을 보였다. 일반인에게 처음 공개된 전기차 ‘볼트’는 기존의 하이브리드카를 한 단계 뛰어넘은 GM의 야심작이다.

볼트는 1회 충전하면 64km까지 주행할 수 있으며 3시간이면 배터리 충전이 끝난다. 하이브리드 기능이 적용되어 전기 엔진과 함께 사용되면 한번 충전해서 최대 480km까지 달릴 수 있다.



GM측은 2011년부터 연간 1만대 대량생산이 가능하고 가격은 예상가 보다 좀 비싸진 3-4만 달러 선이 될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GM은 하이브리드를 뛰어 넘어 전기차의 새로운 시대를 연다는 데 큰 의미를 부여하며 기대하고 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명 리 미주 통신원 starlee07@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