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의 신비

갈라파고스 섬에서 ‘핑크빛 이구아나’ 발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리따운’ 이구아나?

최근 이탈리아의 과학자들이 핑크빛을 띄는 이구아나를 발견해 학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구아나는 지상에서 새싹이나 과실 등의 식물을 주로 먹으며, 어린개체는 곤충·지렁이 등을 잡아먹는 것으로 알려진 도마뱀과의 멸종위기 동물이다.

남아메리카 동태평양에 있는 갈라파고스 제도에서 발견된 이 희귀 이구아나는 오랜시간 섬에서 진화돼 수륙양서형인 것으로 밝혀졌다.

핑크빛 이구아나는 지난 1986년 이 섬의 관리자가 최초로 발견했지만 이후 단 한 번도 사람들의 눈에 띈 적이 없었다.

그러나 이탈리아 국립과학박물관 소속 과학자들이 최근 이 핑크 이구아나를 다시 발견했으며 이것이 지금까지 알려지지 않았던 새로운 종의 이구아나인 사실을 밝혀냈다.

과학자들의 연구결과에 따르면 이 이구아나는 지금까지 알려진 바와는 달리 평평한 머리와 핑크빛 피부를 가지고 있으며 얇은 지방층으로 된 볏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과학자들은 과학 전문저널 ‘National Academy of Sciences’를 통해 “이 이구아나는 지금까지 발견된 적이 없는 새로운 종”이라면서 “멸종위기에 놓인 이 이구아나들을 보호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이번 발견은 갈라파고스 섬에 얼마나 풍부하고 다양한 종의 생물이 살고 있는지 보여준다.”고 덧붙였다.

사진=텔레그래프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