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장동건, 30억대 빌라 구입…신혼집될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장동건이 지난해 8월 서울 동작구 흑석동에 30억 원 상당의 고급 빌라를 구입한 것으로 뒤늦게 밝혀졌다.

연인 고소영이 임대해 생활하고 있는 서울 논현동 빌라의 계약만료를 앞둔 상황에서 확인된 장동건의 새 빌라 구입은 최근 5월 결혼설에 휩싸였던 이들의 신혼집을 장만 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돌고 있다.

장동건이 구입한 30억 상당의 흑석동 빌라는 한강대교에서 국립 현충원으로 이어지는 한강변에 위치해 있다. 지하 2층, 지상 10층 규모의 건물에서 장동건은 한강의 경치가 한눈에 들어오는 로열층 8층의 394.67㎡(120평) 형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 측근에 따르면 현재 이 빌라에는 아무도 살고 있지 않다. 또 고소영은 4월 말 논현동 빌라와 계약이 만료되는데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언제든 고소영이 흑석동 빌라로 들어갈 수 있는 상황이다.

앞서 장동건 측은 3월 6일 장동건 팬미팅 자리에서 결혼에 관한 내용을 공식 발표한다고 밝힌데 이어 5월 결혼을 앞두고 흑석동 빌라를 장동건이 신혼집으로 구매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제기될 수 밖에 없다는 것. 최근에는 서울 청담동 웨딩업체 관계자들을 중심으로 5월 15일께로 구체적인 결혼날짜까지 오가고 있는 상태다.

사진 = 서울신문NTN DB

서울신문NTN 채현주 기자 chj@seoulntn.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