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를 보다

가장 선명한 안드로메다 사진 공개

작성 2010.02.18 00:00 ㅣ 수정 2010.02.18 11:1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세계 이슈 케챱 케챱 유튜브 케챱 틱톡 케챱 인스타그램
확대보기
미국 항공우주국(이하 NASA)이 적외선 카메라로 포착한 안드로메다 은하의 사진을 최초로 공개했다.

NASA는 지난 14일 별들이 내뿜는 적외선을 탐지해 선명한 영상으로 기록하는 최첨단 기구인 광역적외선탐사망원경(WISE: Wide Field Infrared Survey Explorer)을 발사했다.

이번에 공개한 사진은 지금까지 공개된 사진 중 가장 밝고 아름다운 안드로메다 은하의 모습을 담고 있다.

붉은빛과 노란빛의 구분이 선명하며, 타원형을 이루고 있는 별들의 모습을 이전보다 자세히 관찰할 수 있다.

안드로메다 은하는 우리은하에서 가장 가까운 은하이며, 가스와 먼지가 아닌 실제 별들이 모여 이루어져 매우 아름답기로 유명하다.


NASA는 “안드로메다 은하는 다른 은하보다 더 많은 별이 모여 만들어졌다.”면서 “외부은하로 인식한지 얼마 되지 않았기 때문에 더 많은 연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광약적외선탐사망원경은 앞으로 6개월 간 우주를 돌며 약 100만장의 사진과 영상을 확보할 예정이다.

사진=NASA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기자 huimin0217@seoul.co.kr

추천! 인기기사
  • ‘이상한 성관계’ 강요한 남편…“부부 강간 아니다” 법원 판
  • 아내와 사별 후 장모와 결혼식 올린 인도 남성…“장인도 허락
  • 호찌민 관광 온 한국 남성, 15세 소녀와 성관계로 체포
  • 악몽 된 수학여행…10대 여학생, 크루즈 배에서 집단 강간
  • 14세 소녀 강간·임신시킨 남성에 ‘물리적 거세’ 선고…“가
  • 女 400명 성폭행하는 정치인 영상 ‘발칵’…“2900여개
  • 14세 소녀 강간 후 ‘산 채로 불태운’ 두 형제, 법의 심
  • 비극적 순간…도망치는 8살 아이 뒤통수에 총 쏴 살해한 이스
  • ‘성녀’인가 ‘광녀’인가…‘싯다’로 추앙받는 여성 화제
  • “용의자 중 11살짜리도”…소년 12명, 14세 여학생 집단
  • 나우뉴스 CI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발행)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성수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