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美서 가장 부유한 도시는 뉴욕·LA도 아닌 ‘이곳’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에서 가장 부유한 도시는 뉴욕, LA도 아닌 ‘샌 라몬’이라고 미국의 개인금융 전문 사이트 ‘너드월렛’(NerdWallet)이 새로운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9일(현지시간) 미국 허핑턴포스트에 따르면 ‘너드월렛’이 연 가계소득 10만 달러(약 1억 1천만 원)가 넘는 비율이 높은 도시를 미국 인구조사국의 데이터를 토대로 분석한 결과, 샌 라몬이 63.5%로 1위를 차지했다.



캘리포니아주(州)에 있는 샌 라몬은 대도시 샌프란시스코 베이지역의 베드타운 역할을 하는 위성도시며 석유 대기업 셰브런(Chevron)의 본거지로도 유명하다. 즉 이 지역은 부유층 밀집지역으로 대부분 경영자들이 거주하고 있다.

너드월렛의 분석전문가들은 이번 조사에서 주로 캘리포니아주와 텍사스주에 분포한 총 16개 도시에 사는 주민 절반 이상이 매년 10만 달러 이상의 소득을 내고 있으며, 그 모든 도시는 경제적으로 활기찬 대도시 주변의 부유한 교외도시인 것을 알아냈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 뉴욕이나 LA와 같은 대도시는 소득 불평등 비율이 높아 순위에 들 수 없었다.

 연 가계소득 10만 달러 이상인 미국 도시 톱 16

 1위. 샌 라몬 (캘리포니아주) 63.5%/ 샌프란시스코(인근 대도시)

 2위. 플라워 마운드 (텍사스주) 62.8% / 댈러스포트워스

 3위. 플레젠튼 (캘리포니아주) 59.8% / 샌프란시스코

 4위. 요바린다 (캘리포니아주) 58.8% / 로스앤젤레스

 5위. 카멜 (인디애나주) 58.4% / 인디애나폴리스

 6위. 팔로 알토 (캘리포니아주) 57.8% / 샌프란시스코

 7위. 뉴튼 (매사추세츠주) 55.4% / 보스턴

 8위. 네이퍼빌 (일리노이주) 54.8% / 시카고

 9위. 프리스코 (텍사스주) 53.7% / 댈러스

 10위. 더 우드랜즈 (텍사스주) 53.4% / 휴스턴

 11위. 존스 크리크 (조지아주) 52.1% / 애틀랜타

 12위. 엘리코트 시티 (메릴랜드주) 51.7% / 볼티모어

 13위. 앨런 (텍사스주) 51.2% / 댈러스포트워스

 14위. 레이크포레스트 (캘리포니아주) 50.7% / 로스앤젤레스

 15위. 하이랜즈 랜치 (콜로라도주) 50.5% / 덴버

 16위. 알링턴 (버지니아주) 50.3% / 워싱턴 D.C

사진=자료사진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