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혀 잡아당겨’ 흑곰 물리친 남성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곰의 혀를 잡아당겨 살아남은 남성이 화제라고 미국 매체 허핑턴포스트가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캐나다 뉴브런즈윅주(州)에 사는 질 시르는 산책하던 중 나무들 사이에서 갑자기 튀어나온 흑곰의 공격을 받았다.

그는 갑작스러운 공격에 넘어지면서 본능적으로 손을 뻗었고, 곰의 혀를 움켜잡았다.

그는 “내가 눈을 떴을 때 곰이 내 위에서 큰 소리로 울고있었다”며 “내 얼굴 위에서 입을 크게 벌리고 있었으며, 혀를 놓아주지 않자 발톱으로 공격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또한 그는 “곰의 혀를 붙들고 ‘네가 나를 공격한다면 나도 널 공격할 것이다’고 고함치자 곰이 자신의 혀를 깨물었다”고 했다.

시르는 배와 무릎에 상처가 났지만 크게 다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곰이 괴로워하는 사이 나무 뒤로 도망갔으며 곰은 흥미를 잃고 숲으로 돌아가 무사히 살아남을 수 있었다.

 

정선미 인턴기자 j2629@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