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축구

파듀 “벵거는 챔스 우승 자격 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벵거 감독을 극찬한 뉴캐슬의 앨런 파듀 감독(가디언 캡쳐)

벵거가 챔피언스리그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으면 좋겠다. 현재의 프리미어리그 감독들은 모두 그에게 빚을 졌다.”

11월 EPL 최고의 감독상을 수상한 뉴캐슬의 앨런 파듀 감독이 아스널과의 맞대결을 앞두고 가진기자회견에서 ‘이례적으로’ 벵거 감독을 극찬했다. 그는 “벵거가 아스널에서 이룬 업적을 보라. 난 프리미어리그의 모든 클럽들이 아스널과 벵거로부터 배울 것이 있다고 생각한다”며 “벵거가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꼭 했으면 좋겠다. 그는 그럴 자격이 충분하다”며 적장을 치켜세웠다.



한편, 이번 파듀 감독의 발언은 현지 팬들에게 ‘파듀가 왠일이냐’ 라며 의외라는 반응과 ‘파듀가 오랜만에 옳은 말을 했다’는 동의하는 반응을 동시에 낳고 있다. 파듀 감독의 칭찬이 의외인 것은 팬들 사이에 널리 알려진 과거 두 감독 사이의 신경전이 있었기 때문이다.

앨런 파듀 뉴캐슬 감독은 2006년 “아스널에는 너무 프랑스 선수가 많다”며 “여긴 프랑스 리그가 아니라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라는 걸잊은 게 아니냐”라고 벵거 감독에 대해 강한 비판을 했던 감독이다. 그런 그가 이끄는 현재 뉴캐슬은 ‘프랑스 대표팀 1.5군’이라고 불릴 정도로 프랑스 선수가 즐비해 종종 팬들이 파듀 감독의 과거 비판에 대해 ‘어떻게 된 것이냐’고 추궁할 정도다.

파듀 감독은 이런 팬들의 비판에대해 묻는 기자의 질문에 “내 팀에 영국선수가 적은 것은 물론 바람직한 것은 아니다”라며 “지금 이적시장은 전세계를 향해 열려 있다. 아마도 벵거는 그것을 가장 처음 알아채고 실행한 감독일 것이다”라고 말했다.

사진설명=벵거 감독을 극찬한 뉴캐슬의 앨런 파듀 감독(가디언 캡쳐)

이성모 스포츠 통신원 London_2015@naver.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