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의 신비

“‘엉금엉금’ 악어, 알고보니 나무도 잘 탄다” (美 연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야생의 포식자’ 악어가 의외로 나무도 잘 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최근 미국 테네시 대학 연구팀은 야생에서의 악어의 행동을 연구한 논문을 파충류 학회지(Herpetology News)에 발표했다.

연구팀의 이같은 결과는 북미, 아프리카, 호주 등 세 지역에 서식하는 악어의 생태를 관찰해 얻어졌다. 그 결과 악어가 나무를 잘 타지 못할 것이라는 예상과 달리 생각보다 나무를 잘 오르는 것은 물론 그 위에서 일광욕을 즐기는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크기가 작은 악어일수록 나무를 타는데 능숙하며 일부 종은 최대 5m 가까이 올라가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를 이끈 블라디미르 디네츠 박사는 “악어는 걸어가기에 충분한 나뭇가지 넓이만 확보되면 그 위를 오를 수 있다” 면서 “이는 악어가 얼마나 민첩한 능력을 가지고 있는지 보여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악어가 나무를 오르는 이유는 햇빛을 통한 체온조절과 서식지 감시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해 12월 디네츠 박사 연구팀은 악어가 나뭇가지를 이용해 먹잇감을 잡아먹기도 한다는 내용의 연구결과를 발표해 학계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