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상천외 중국

중국 최고 미녀 요가 강사, 육감 몸매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화권에서 ‘가장 아름다운 요가 강사’로 불리는 모델 출신 방송인 무치미야(母其弥雅)가 아름다운 몸매로 인터넷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중국오락망 등 현지매체에 따르면 무치미야는 최근 타이완에서 열린 한 행사에 참석, 몸매가 훤히 드러나는 아름다운 드레스 차림의 모습이 공개돼 해외 네티즌을 중심으로 크게 주목받고 있다.

중국 윈난성 추슝시 출신인 무치미야는 날씬하면서도 볼륨감 넘치는 몸매로 유명하다. 그녀는 14세 때 TV 광고를 찍으며 모델로 데뷔, ‘뉴트로지나’ ‘조니 워커’ 등 글로벌 브랜드 모델로 활동하며 이름을 알렸다.

밝고 건강하며 우아한 동양적 분위기 속에 세련된 현대적 분위기를 겸비한 그녀는 17세 때 우연히 요가를 시작한 이래 ‘건강한 삶’과 ‘세련된 삶’이라는 생활 방식을 제창하고 요가가 지닌 건강적 이념이나 긍정적인 생활 태도를 대중에게 널리 전하고 있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