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서울도시철도 7호선 연장 개발호재…청라 아파텔 인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청라지구에 청라국제도시 7호선 연장사업 등 각종 개발호재가 이어지고 있다. 이에 청라지구의 주택가격이 줄곧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청라 센트럴 에일린의 뜰 조감도.



청라지구에 청라국제도시 7호선 연장사업 등 각종 개발호재가 이어지고 있다. 이에 청라지구의 주택가격이 줄곧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인천시는 지난해 9월, 7호선 청라국제도시 연장 사업인 ‘석남동~청라국제도시역’ 구간을 확정하고, 이에 따른 예비타당성 조사를 국토교통부에 요청했다. 현재 확정된 노선은 ‘석남동~루원시티~청라 커낼웨이~청라국제도시역 4개역이다.

이 노선이 개통되면, 서울과 직접적으로 접근할 수 있는 노선이 마련돼 청라로 유입되는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7호선은 강남권과 바로 연결되는 노선으로 역세권 인근 단지의 가격상승이 예상된다.

국토해양부 실거래가 자료에 따르면 청라국제도시 아파트들이 지속적으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2011년 입주한 ‘청라호반베르디움1차’ 전용 85㎡의 경우, 지난해 1월경 매매가격은 3억3000만~3억4000만원 수준이었으나, 지난 달 5월 실 거래가격을 확인한 결과 4억700만원에 거래됐다.

소형아파트의 가격상승세는 더욱 가파르다. 2011년 입주한 ‘호반베르디움앤영무예다음’은 지난 해 1월, 전용 59㎡의 매매가격이 2억5000만~2억6000만원이었으나, 1년이 조금 지난 현재 3억원 전후에 거래되고 있다.



청라국제도시는 7호선 연장계획뿐 아니라 9호선 직결 노선이 개통된다. 이는 확정된 노선으로 인천공항철도와 9호선을 하나의 열차로 이용하는 것으로 2019년부터 이용할 수 있다.

각종 호재로 상승세를 보이는 청라국제도시 내에 ‘청라 센트럴 에일린의 뜰’ 아파텔이 신규 공급될 예정이다.

이 단지는 7호선이 개통되면, ‘청라커넬웨이역’ 역세권 단지가 된다. 도보 거리에 홈플러스, 롯데마트, 주민센터 등이 있다.

현재 교통환경도 우수하다. 공항철도 ‘청라국제도시역’을 이용하면, 서울역까지 30분대로 이동할 수 있다. 또, 청라와 가양을 잇는 BRT(간선급행버스) 등을 이용해 서울로 쉽게 진입할 수 있다. 공항고속도로 청라IC가 개통되고 경인고속도로 직선화 사업이 마무리됨에 따라 도심으로 이동하는 시간이 크게 단축됐다.

이 아파텔은 전용 45㎡, 55㎡로 구성된다. 주로 원룸 형태로 공급하는 다른 오피스텔과 달리 방과 거실을 분리해 다양하게 공간을 활용 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방과 거실을 전면에 둔 3Bay구조로 적용해 채광성 및 통풍성을 극대화했다. 주방과 거실을 연결시킨 맞통풍구조로 설계해 환기가 수월하도록 했다. 일반적인 천장높이(2.3m)보다 높은 2.5m로 설계해 개방감을 높였다.

아파트와 아파텔 주민들 모두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휘트니스, 스크린골프장, GX룸, 주민카페, 연회장, 독서실 등 기본적인 시설과 청라국제도시 내 최초로 들어서는 다목적 실내체육관도 이용할 수 있다. 이 곳에서 프로농구단이 운영하는 농구교실과 FC축구교실을 2년간 이용할 수 있다. 여기에 YBM 영어 및 중국어 교실도 2년간 무료로 수업 받을 수 있다.

청라 센트럴 에일린의 뜰은 아파트(1163가구)와 아파텔 (866실)을 포함해 아파트 6개동, 아파텔 4개동, 총 10개동 2029가구의 대규모 단지로 아파트 및 상업시설은 모두 완판되었고 아파텔(전용 45㎡, 55㎡) 일부 잔여물량을 분양중이다.

견본주택은 현장인 인천시 서구 경서동에 마련되어 있으며, 입주는 2018년 10월이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