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멀 일반

숲 속의 유니콘?…온몸이 흰색인 ‘알비노 수사슴’ 발견

작성 2018.07.20 16:45 ㅣ 수정 2018.07.20 16:46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세계 이슈 케챱 케챱 유튜브 케챱 틱톡 케챱 인스타그램
확대보기


확대보기


마치 전설의 유니콘처럼 몸 전체가 흰색의 특별한 수사슴이 우연히 포착됐다. 

지난 19일(이하 현지시간) 데일리메일 등 해외언론은 우연히 사냥꾼의 카메라에 잡힌 알비노 수사슴의 모습을 사진으로 공개했다.

사진이 촬영된 것은 지난 17일 미국 일리노이 주 남동쪽에 위치한 화이트 카운티의 숲이다. 이날 사냥꾼인 웨스 잭슨은 다가오는 사냥철의 장소 물색 차 이 지역을 찾았다가 우연히 흰색 사슴을 목격했다. 이 사슴의 정식명칭은 흰꼬리 수사슴(Whitetail Stag)으로 머리 위로 나있는 큰 뿔이 인상적이다.


잭슨은 "마치 흰색 코트를 입은 듯한 모습의 수사슴을 우연히 발견했다"면서 "그 옆에 함께 풀을 뜯던 사슴의 색과 비교돼 멀리서 봐도 한 눈에 보였다"며 놀라워했다. 이어 "이렇게 가까이에서 알비노 사슴을 직접 촬영한 것은 처음"이라면서 "이 지역에서 알비노 동물을 사냥하는 것은 불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알비노는 멜라닌 세포의 합성 결핍으로 흰색이 되기 때문에 백색증(albinism)이라고도 불린다. 우리에게는 특별한 구경거리가 되지만 알비노는 색이 밝아 다른 포식자들의 표적이 되기 쉽고 태양빛에도 약해 피부암에 걸릴 가능성이 높다.       

박종익 기자 pji@seoul.co.kr

추천! 인기기사
  • ‘이상한 성관계’ 강요한 남편…“부부 강간 아니다” 법원 판
  • 아내와 사별 후 장모와 결혼식 올린 인도 남성…“장인도 허락
  • 호찌민 관광 온 한국 남성, 15세 소녀와 성관계로 체포
  • 악몽 된 수학여행…10대 여학생, 크루즈 배에서 집단 강간
  • 14세 소녀 강간·임신시킨 남성에 ‘물리적 거세’ 선고…“가
  • 女 400명 성폭행하는 정치인 영상 ‘발칵’…“2900여개
  • 14세 소녀 강간 후 ‘산 채로 불태운’ 두 형제, 법의 심
  • 비극적 순간…도망치는 8살 아이 뒤통수에 총 쏴 살해한 이스
  • ‘성녀’인가 ‘광녀’인가…‘싯다’로 추앙받는 여성 화제
  • “용의자 중 11살짜리도”…소년 12명, 14세 여학생 집단
  • 나우뉴스 CI
    • 광화문 사옥: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 , 강남 사옥: 서울시 서초구 양재대로2길 22-16 (우면동 782)
      등록번호 : 서울 아01181  |  등록(발행)일자 : 2010.03.23  |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성수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