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윤기자의 콕 찍어주는 그곳] 우리의 소원은 통일 - 파주 임진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1972년에 실향민들의 한을 달래기 위해 조성된 임진각은 민족 분단의 상징적인 장소다

“야,야,야.... 구림자 넘어왔어. 조심하라”

영화 '공동경비구역 JSA'(박찬욱 감독, 2000)에 나오는 장면이다. 북측을 바라보는 이수혁 병장(이병헌 분)에게 오경필 중사(송강호 분)가 농반진반으로 내뱉는다. 이처럼 그림자도 남북을 넘지 못하던 불신의 시절을 넘어 새로이 평화와 공존의 시간이 다가 오고 있다. 민족 분단의 상징과 더불어 이산가족의 한을 달래주던 파주 임진각으로 가보자.

▲ 파주에 위치한 임진각에는 수많은 실향민들의 한과 염원이 담긴 리본들이 철조망에 묶여져 있다

경기도 파주시 문산읍에 위치한 임진각(臨津閣). 길이 244Km에 달하는 한강의 제 1지류인 임진강변에 1972년 ‘임진강에 세운 누각’이라는 뜻을 담아 정부 주도로 세워진 편의시설이다. 지상 3층과 지하 1층 대지 6,000평, 총 연건평 2,442㎡ 규모로 조성된 임진각에는 6·25전쟁 이후 사람의 내음이 그대로 남아 있다. 판문점이나 도라산역, 오두산 통일전망대와 같은 행정적인 지명과는 달리 이곳 임진각에는 북녘에 가족을 남겨둔 실향민들의 아픔의 흔적이 짙게 남아있기 때문이다.

▲ 임진각에 전시중인 경의선 장단역 증기기관차 화통. 2007년에 복원되었다

남측 군사분계선으로부터 7Km 떨어진 임진각에는 북한 실향민들이 북녘 고향을 향해 제사나 차례를 지낼 수 있도록 1985년 9월 26일에 ‘망배단’이 설치되었다. 이 곳에서 매년 연초에는 연시제, 추석에는 망향제를 합동재배하여 북녘 땅에 대한 그리움을 실향민들 가족들은 지금도 매만지고 있다. 주로 임진각을 찾는 실향민들은 황해도와 평안도 출신 들이 많다. 또한 임진각 3층 전망대에서는 날씨가 좋은 날이면 개성까지도 볼 수 있어 많은 관람객들이 망원경에서 눈을 떼지 못하는 풍경을 종종 목격할 수 있다.

▲ 자유의 다리 너머는 민간인들이 건너갈 수 없는 민간이 통제 구역이다

임진각에서는 아직도 6·25전쟁의 상흔을 확인할 수 있다. 그중 가장 유명한 것이 바로 ‘자유의 다리’다. 1953년에 폭 4.5~7m, 높이 8m 내외의 목조 다리로 건설된 이 다리를 통해 북한에 잡혀 있던 포로 12,773 명의 한국군과 유엔군이 남한으로 넘어왔다. 지금도 판문점에 위치한 ‘돌아오지 않는 다리’와 더불어 전쟁의 상처를 상징하는 교량으로 역사에 고스란히 남아있다. 자유의 다리 너머에는 북한 땅이 아니라 남측의 민간인 통제 구역으로 지금도 출입은 통제되고 있다. 현재 이 다리는 경기도 기념물 제162호로 지정되어 있다.

▲ 임진각의 상징인 망배단. 매년 연초, 추석에 북녘 땅을 바로보며 제를 지내는 곳이다

또한 임진각 자유의 다리 오른편에는 '경의선 장단역 증기기관차 화통'도 볼 수 있다. 6·25전쟁 시기에 연합군의 군수 물자를 수송하던 이 기관차는 연합군이 후퇴하는 도중 열차가 북한군에 넘어갈 것을 우려, 인위적으로 파괴되었다. 반세기 가량 장단역 터 50M 지점에 방치되어 있다가 2007년 11월에 화학처리를 거쳐 현재 임진각에서 등록문화재 제78호로 전시 중이다.

▲ 자유의 다리 끝에는 민족 통일의 염원을 담은 방문객들의 흔적이 남아 있다

이 외에도 임진각 주변에는 국립 6.25전쟁납북자기념관, 통일공원, 망향의 노래비 등이 주변에 있다. 특히 2005년 세계평화축전을 위해 조성한 99만㎡의 넓은 잔디언덕으로 조성한 평화누리공원이 자리 잡고 있어 공연·전시·영화 등 다양한 문화예술프로그램과 행사가 연중 운영되고 있다.

<파주 임진각에 대한 여행 10문답>

1. 꼭 가봐야 할 정도로 중요한 여행지야?

- 반드시 가 보라고 권하고 싶다. 도라산역과 제 3땅굴을 함께 보는 DMZ안보 관광을 적극 추천.

2. 누구와 함께?

- 가족 단위. 특히 전쟁을 기억하는 나이드신 부모님과 함께

3. 가는 방법은?

- 경기도 파주시 문산읍 사목리 494-1

- 경의선 전철로는 문산역에서 하차, 문산-도라산 열차로 갈아탄 후 임진강역에서 하차

- 서울에서 9710, 909번 버스 탑승후 문산 버스터미널에서 058번 버스. 임진각하차.

4. 감탄하는 점은?

- 실향민들의 아픔이 고스란히 남겨져 있다. 규모가 크고 역사가 만들어진 장소다.

5. 명성과 내실 관계는?

- 주중, 주말 많은 방문객이 찾는 곳이다.

6. 꼭 봐야할 것은?

- 평화누리 공원, 자유의 다리

7. 토박이들이 추천하는 먹거리는?

- 메기매운탕 ‘반구정 나루터집’, 부대찌개 ‘삼거리부대찌게’, ‘석이네 부대찌개’, 한우 ‘조재벌생고기’,

8. 홈페이지 주소는?

- http://imjingak.co.kr/xe/imjingak



9. 주변에 더 볼거리는?

- 도라산역, 제 3땅굴, 파주 헤이리 마을, 파주 출판단지.

10. 총평 및 당부사항

- 임진각의 정체성은 바로 실향민들의 한에 있다. 고향을 잃은 실향민들의 아픔이 고스란히 느껴지는 곳. 규모가 크고 시설이 잘 갖추어져 있어 의미있는 방문지임에는 틀림없다.

글·사진 윤경민 여행전문 프리랜서 기자 vieniame2017@gmail.com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