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고등학생이 만든 ‘광고 패러디’ 영상 인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발랄한 고등학생들의 광고 패러디가 인터넷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 광고 패러디는 식품이나 의류, 휴대전화 등 광고 종류를 가리지 않는다. 대부분이 학교에서 찍은 장면이지만 실제광고의 배경과 비교해 보면 거의 비슷하다. 소품 역시 어디서 구했는지 비슷한 물품들이 대거 등장한다. 그야말로 ‘최저비용 최대효과’ 광고다.

이 패러디 광고를 만든 당찬 10대들은 대전 전민고등학교 학생들. 학교 축제 장기자랑을 위해 만든 영상을 UCC사이트에 올린 것이 네티즌들의 시선을 사로잡게 됐다.

패러디 광고들을 본 네티즌들은 “고생 많이 하셨겠어요.”(kkaroo0314), “고등학교 1학년 작품 같지 않아!”(poolhakmin), “보면 볼수록 재밌네요.”(smboy) 등의 댓글을 달며 10대들의 실력에 감탄했다.

또 “우리때는 상상도 못했는데...”(나야나), “다시 학교로 돌아가고 싶네요.”(똥글빼이) 등 학창시절 추억에 잠기는 네티즌들 의견도 많았다.

화제의 패러디 영상은 UCC 사이트 엠엔캐스트(mncast.com)에서 하루 1만건 이상의 조회를 기록하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나우뉴스 박성조 기자 voicechord@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