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미국에서 ‘가장 비싼 집’ 베스트 10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에서 가장 비싼 집은 얼마일까?

유명 경제전문지 포브스가 미국에서 가장 비싼 집의 순위를 발표해 화제다.

포브스가 발표한 미국에서 가장 비싼 집은 캘리포니아주 베벌리힐스에 위치한 3층 저택이다.

1억 6500만 달러(한화 약 1500억원)의 이 집은 미국 뿐 아니라 세계에서 가장 비싼 집이기도 하다.

이 저택은 미국 언론재벌 윌리엄 허스트가 소유했던 것으로 영화 ‘대부’에 등장한 것으로도 유명하다.

대지 2만 6300㎡에 침실 29개, 욕실 40개를 갖춘 이 집은 1926년 지어졌으며 별채 6개와 3개의 수영장, 1 개의 영화관이 있다.

공동 2위에는 역시 베벌리힐스에 위치한 ‘플레르 드 리’(Fleur de lys)와 코네티컷에 있는 더널런 홀(Dunnellen Hall)로 각각 1억 2500만 달러를 기록했다.

특히 플레르 드 리는 베르사이유의 루이 14세 궁전을 모델로 지은 것으로 초판 책으로 가득한 도서관과 50명이 들어갈 수 있는 영화관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이 밖에 네바다주 타호 호수의 ‘고요’(Tranquility)와 플로리다주 팜비치의 ‘매종 드 라미티에’(Maison de L’Amitie)는 각각 1억 달러로 공동 4위를 차지했다.

이번 순위는 포브스가 각 지역의 공인중개사들의 자료를 수집하여 조사한 것으로 10위 안에 든 저택 중 5채가 1억 달러를 넘겼다.

특히 7500만 달러로 2006년 2위였던 캘리포니아의 ‘포타벨로’가 이번 조사에서 10위에 간신히 턱걸이 해 그동안 미국 부동산 시장이 급등했음을 알 수 있었다.

다음은 미국에서 가장 비싼집 베스트 10.



1위 윌리엄 허스트 저택(1억 6500만$)

2위 ‘Fleur de lys’(1억 2500만$),’Dunnellen Hall’(1억 2500만$)

4위 ‘Tranquility’(1억$),’Maison de L’amitie’(1억$)

6위 ‘Hillandale’(9500만$)

7위 ‘Bootjack Ranch’(8800만$)

8위 ‘Bel air’(8500만$)

9위 뉴욕 사우스햄턴 저택(8000만$)

10위 ‘The Portabello Estate’(7500만$)

사진= forbes.com (위에서부터 차례로 윌리엄허스트 저택, Fleur de lys, Dunnelllen Hall)

서울신문 나우뉴스 김지아 기자 skybabe8@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