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中네티즌 “촛불 든 한국인들 대단하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6·10 미국산 쇠고기 수입 반대 촛불대행진’에 해외 네티즌들도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지난 10일 밤을 넘어 11일 오전 8시 경 끝난 이번 행사는 경찰과 시민 간의 큰 충돌 없이 평화롭게 진행됐다.

주최 측 추산 70만 명(경찰 추산 8만 명)이 운집한 이번 행사에 전 세계의 이목도 집중됐다.

특히 최근 고가의 일본 쌀 수입을 두고 논란을 빚었던 중국은 먹거리 수입에 대한 한국 국민의 자율적 시위에 대해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중국 신화통신을 비롯한 많은 언론은 “한국 국민들이 미국 쇠고기 수입에 반대하기 위해 초를 손에 들고 서울 한복판을 가득 메웠다.”면서 “한국 정부는 미국 쇠고기 수입 협정으로 인해 국민들의 강한 반발에 부딪혔다.”고 보도했다.

이를 지켜본 중국 네티즌들은 “한국인들의 단결력에 매우 놀랐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 네티즌(60.191.*.*)은 “이렇게 거대하고 강력한 국민들은 본 적이 없다.”고 올렸고 또 다른 네티즌(211.144.*.*)은 “중국인도 중국 물건은 쓰지 않으려 한다. 그러나 한국인들은 자국 물건을 쓰기 위해 이렇게 노력하고 있다.”며 감탄했다.

또 최근 중국의 일본산 쌀 수입과 관련해 “중국에 일본산 쌀이 들어왔을 때 우리 국민은 뭐하고 있었나”(125.34.*.*), “중국에서 이런 집단 가두시위는 있을 수 없는 일이다. 그들(한국인)이 부럽다.”(218.59.*.*), “일본쌀이 들어올 때 우리도 그들처럼 저항했어야 했다. 한국인들의 용기가 대단하다.”(58.20.*.*) 등의 의견도 쉽게 눈에 띄었다.

이밖에도 “남녀노소 가릴 것 없이 모두 앞장서는 모습을 보니 한국인들의 애국심은 정말 대단한 것 같다.”(220.160.*.*), “이명박 대통령이 한국 국민들에게 잘못하고 있다. 그(이명박 대통령)에게 배후가 있을 것”(219.136.*.*) 등 반응을 보였다.



이에 반해 한 네티즌(60.208.*.*) “한국인은 너무 극단적이다. 일부분만 보고 전체는 못보고 있다.”며 “대국(大國)이 되고 싶다면 그에 걸맞게 행동해야 할 것”이라며 부정적인 의견도 일부 있었다.

또 “그렇게 외국 문물에 폐쇄적일 바에는 아예 나라 문을 모두 막아라”(222.26.*.*), “사람들이 과도하게 흥분한 것 같다.”(124,128.*.*)등 따가운 시선으로 바라보는 네티즌도 있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