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과학

‘춤추면’ 충전되는 휴대전화 나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휴대전화를 충전하려면, 춤을 춰라?

머지 않아 휴대전화의 배터리가 떨어지면 춤을 추는 사람들이 생길지도 모르겠다.

영국 이동통신 서비스업체 오렌지(Orange)사가 춤을 추면 충전이 되는 휴대전화, ‘오렌지 댄스 차지’ (Orange dance charge)를 개발한 것.

충전 원리는 간단하다. 밴드 형태로 된 충전기를 팔에 두르고 음악에 따라 팔을 흔들면 충전기 속에 특별히 제작된 무게 추와 자석이 전기를 발생시킨다.

오렌지사와 재생 에너지 전문업체 갓 윈드(GotWind)가 함께 개발한 이 휴대전화의 시제품은 오는 27일에 열리는 영국 글래스톤베리 페스티벌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시제품의 크기는 가로 약 10cm, 세로 약 6cm 이며 무게는 180g으로 검은색 네오프렌(합성고무) 밴드에 부착해 팔에 두르는 형식으로 되어 있다.

오렌지사측은 “아직 연구는 초기단계지만 시제품은 완벽히 작동된다.”며 “페스티벌 참가자들이 좋아하는 밴드의 노래에 맞춰 춤을 추면 핸드폰은 자연스럽게 충전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진= www.orange.co.uk ‘오렌지 댄스 차지’(Orange dance charge)시제품

서울신문 나우뉴스 김지아 기자 skybabe8@seoul.co.kr

̽ Ʈ īī丮 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