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좀비가 나타났다”…美 도로표지판 해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좀비가 나타났다. 도망가자!”

미국 텍사스 대학교 인근 도시에서 도로 전자표지판이 해킹을 당해 “좀비가 나타났다. 도망가자.”는 내용이 흘러나온 것으로 전해져 눈길을 모으고 있다.

미국 폭스뉴스에 따르면 텍사스 주의 주도 오스틴의 거리에서 지난 26일(현지시간) 믿기지 않는 일이 벌어졌다.

공사 현장 등에 세워진 도로 전자 표지판에서 ‘공사 중 서행’ 등으로 쓰여 있어야 할 표지판에서 좀비를 조심하라는 이른바 ‘좀비 주의’ 메시지가 흘러나왔기 때문.

아침 6시부터 시작된 이 상황은 2시간 뒤인 8시께 이 도시의 도로표지판 등 공공사업 담당 공무원에게 발견되면서 일단락 됐다.

담당자는 “출근하던 도중 길에서 사람들이 웃으며 전자 표지판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고 있는 모습이 의아해 가까이 가서 보고 알게 됐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표지판에는 “좀비가 나타났다.”(Caution! Zombies Ahead!), “좀비다, 도망가자!”(Zombies, Run!) 등 다소 엉뚱한 메시지가 흘러나왔다.

이 도시의 해당 부서 대변인 사라 하트리는 “시민들에게는 단순한 장난으로 비쳐질 수 있지만 도로 전자 표지판 내용을 임의대로 바꾸는 것은 매우 위험하고 심각한 범죄”라고 선을 그었다.



이어 “당시 표지판을 관리하는 컴퓨터가 있던 방은 자물쇠가 채워져 있었으며 컴퓨터에도 역시 비밀번호가 채워져 있었기 때문에 누군가 이곳에 무단침입하고 컴퓨터를 해킹해 이 같은 일을 꾸몄을 것”이라며 “경찰에 의뢰하고 다시는 이런 일이 생기지 않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사진=www.statesman.com

서울신문 나우뉴스 강경윤기자 newsluv@seoul.co.kr

̽ Ʈ īī丮 α